No items found.
test-3
2020
|
캔버스에 유화
|
40
×
80
cm
|
300000
작품 설명

내가 여태까지 학교에서 강요받아온 작품 방식은 대개 ‘차별’을 하는 것이다. 그리는 작품에 등장하는 모든 요소들에 의미를 부여하고 해설을 붙이며 주인공과 엑스트라를 나누어 우선순위를 매기라고 배워왔다. 작품의 주인공은 심오한 의미를 담아서, 크게 그려야하고 세밀한 묘사가 있어야 한다는 법칙 아닌 법칙을 강요받는다. 가끔은 어떠한 상징적 의미가 없는 요소는 그림 내에 불필요하게 추가된 덩어리처럼 취급받는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그 경계선이 선명하다. 물론 그런 종류의 작품을 부정하는 것은 아니다. 무겁고 진중한 작품을, 감상방식을 좋아하는 것은 전혀 문제가 안되지만 나로서는 그런 것이 너무 차갑고 딱딱하게 느껴진 것 뿐이다. 그래서 이 작품을 시작했다.

주인공이 없는 그림. 의미가 부여되면 감상자마다 추구하는 가치가 다르기 때문에 무의식적으로 서열을 만들어 낼수가 있어 작품 속 모든 요소들은 상징하는 것이 없다. 따라서 모두가 주인공이면서 주인공이 아닌 것이 된다. 제목이 ‘고양이를 찾아라’여서 고양이가 주제가 아니냐는 질문을 할 수 있지만, 고양이는 다른 요소들과 마찬가지로 별다른 의미가 없다. 고양이들은 다른 요소들 사이사이에 숨어있다. 때문에 감상자는 고양이를 찾으려면 그림을 멀리 떨어져서가 아니라 그림에 가까이 붙어서 관찰을 해야한다. 그 과정에서 감상하는 그림을 보는 속도가 늦춰지고 작품 속 요소들을 하나하나 자세히 관찰할 여유를 갖는다. 따라서, 이 6마리의 고양이들은 어떠한 상징적 의미도 갖지 않고 감상자의 작품 속도를 늦추어, 다른 요소들을 관찰하게 하는 작품 속 장치에 불과하다. 이는 시각적 현란함을 전달하는 다른 작품 속 장치들과 동등한 위치에 서게 된다.

안녕하세요, 숲이라는 공간에서 구상을 할 때 가장 활발하게 아이디어를 내는 창의적인 사고의 학생입니다. 감성 예민한 초등학교 3년을 캐나다의 자연과 숨쉬며 자라왔기에 자연과 함께 할 때 가장 자유로운 구상을 떠올립니다.꾸준한 책읽기와 수많은 지역으로의 여행을 통하여 다양향 지적경험을 하였고, 피겨스케이팅, 보드, 수영, 테니스 등등의 야외활동을 통하여 육체를 단련하였습니다. 이런한 일련의 활동들이 어우러져 기발하고 창의적인 성향이 그림을 통하여 발산됩니다.

작가 상세 보기작품 구매하기작품 구매하기
판매하지 않는 작품입니다.
구매를 원하시면 문의를 남겨주세요.

작가의 다른 작품

(
0
)
작가 후원 안내
작가들이 작품 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아래 계좌로 후원금을 받고 있습니다. 입금자명에 후원자명을 앞, 작가명을 뒤에 입력해주세요. (ex. 후원자명/작가명)

보내주신 후원금은 작가에게 모두 전달됩니다.
후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작가 후원하기